Saturday 18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ohmynews
3 months ago

창원시장 선거, 민주당 우세 속 보수 후보 단일화 하나?

경남 창원시장 선거에 6명의 후보가 등록한 가운데, 보수 후보 단일화 이야기가 나와 성사 여부에 관심을 끈다. 지난 25일 등록 마감한 창원시장 선거에는 더불어민주당 허성무(54) 전 경남도 정무부지사, 자유한국당 조진래(52) 전 국회의원, 바른미래당 정규헌(51) 경남해양연맹 회장, 민중당 석영철(54) 전 경남도의원, 무소속 안상수(72) 창원시장, 무소속 이기우(62) 전 부산경제부시장이 나섰다. 안상수 후보는 자유한국당 중앙당이 경선 없이 홍준표 대표의 측근인 조진래 후보를 공천하자 경선을 통한 후보 선출을 요구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자 탈당해 무소속 출마했다. 후보 등록 전까지 조진래 후보 측과 안상수 후보 측은 서로 사퇴 와 용퇴 등을 주장해 왔다. 자유한국당 창원5개 당협위원장들은 안상수 후보의 용퇴 를 요구하기도 했다. 이에 안상수 후보는 지난 21일 지금 보수가 경남도지사와 창원시장 자리를 지키는 방법은 홍준표 대표와 자유한국당 창원시장 후보의 사퇴만이 유일한 길이다 이라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창원시장

 | 

민주당

 | 

단일화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