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7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3 months ago

의학계 발칵 뒤집은 ‘70세 할머니’ 임신 소식



70세 할머니의 임신 소식에 의학계가 발칵 뒤집혔다. 70세 이상 고령 임신이 사실상 불가능하다고 말하는 기존 학계 통념을 뒤흔드는 사례가 등장했기 때문이다.

영국 미러 등 외신은 24일(현지시간) 멕시코 시날로아주 마시틀란에 사는 마리아 데 라 루즈(70)의 임신 사실을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마리아는 약 7개월 전 다리 통증과 구토, 현기증을 느껴 멕시코 국립 병원을 찾았다. 이어 초음파 검사를 실시했고 임신을 처음 확인했다.

의사들은 첫 검사 결과를 오진으로 판단해 10회에 걸친 재검사를 진행했다. 그러나 모든 검사에서 같은 결과가 나왔고 임신을 최종 확인했다. 의사들은 “한계를 뛰어넘은 할머니에게 경의를 표한다”며 “매우 기쁜 일”이라고 전했다.



마리아가 임신하게 된 이유는 개인 사정으로 공개하지 않았다. 마리아의 출산 예정일은 7월 18일이며 의사들의 권고에 따라 제왕절개 수술을 진행할 예정이다.

마리아는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의학계

 | 

뒤집은

 | 

70세

 | 

할머니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