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5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15 days ago

“마지막 집창촌” 인천 옐로우하우스 연내 철거


인천광역시는 지역 내 마지막 집장촌인 남구 숭의동 성매매집결지(일명 옐로우 하우스)가 연내 철거될 예정이라고 11일 밝혔다.

성매매집결지인 ‘옐로우하우스‘가 포함된 숭의동 362의19번지 일원에 대해 지난달 17일 남구에서 지역주택조합설립을 인가했다.

조합에서는 이르면 8월부터 토지매입 및 보상 등이 완료되는 대로 기존건축물을 철거하고 708가구 규모의 공동주택 및 오피스텔을 건축할 예정이다.

인천시에서는 1960년대부터 자리 잡은 성매매집결지 ‘옐로우하우스’일원을 정비하기위해 2006년 도시·주거환경정비기본계획을 수립해 도시환경정비예정구역으로 지정했다.

그러나 부동산 경기 침체 등으로 정비사업 추진이 정체돼 정비사업 조합에서는 2015년 조합원 총회를 개최한 결과 지역주택조합사업으로의 전환을 결의하고 도시환경정비구역 해제를 추진했다.

이에 인천시에서는 도시계획위원회를 거쳐 2017년 9월 25일 정비구역을 해제했고, 행정부시장 주재로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마지막

 | 

집창촌”

 | 

옐로우하우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