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8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ohmynews
4 months ago

의왕시장 선거 점입가경, 김상돈 후보 부인 불륜설 공방


의왕시장 선거가 뜨겁다 못해 혼탁한 양상이다. 부정학위 취득 논란에 이어 시장 후보 부인 내연남 사건 이 터져 선거판을 달구고 있다. 내연남 사건 을 터뜨린 이는 이아무개(53)씨다. 그는 지난 7일 오전 의왕시 브리핑실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나는 김상돈 더불어민주당 시장 후보 부인 차아무개씨의 내연남이었다 라고 주장했다. 당사자가 불륜 사실 을 직접 터뜨린 것이다. 그는 기자들에게 지난 2011년 의왕 내손동 한 주점에서 차씨를 만나 부적절한 관계를 시작했고, 그 뒤 차씨가 2억 원의 돈을 대 주점을 차려 함께 운영하며 7년여간 내연관계를 지속했다 라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그렇다면 어째서 그는 부적절하고 은밀한 관계를, 그것도 선거를 며칠 앞두고 공개적으로 밝힌 것일까? 김상돈 후보를 낙선시킬 목적으로 그런 게 아닐까? 이와 관련한 한 기자의 질문에 그는 선거를 방해하려는 것은 아니다. 7년여 동안 차씨와의 관계로 고통을 받았지만, 내 가정과 차씨 가정에 피해가 갈 수 있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의왕시장

 | 

점입가경

 | 

김상돈

 | 

불륜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