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7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1 months ago

[선택 6·13] 서울시장 선거…朴-명동·金-대한문·安-탑골공원서 막바지 유세전

6 13 지방선거를 하루 앞둔 12일 주요 정당 서울시장 후보들이 마지막 유세전에 나섰다. 여론조사 지지율에서 선두를 달리는 박원순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는 오후 들어 유세를 시작했다. 박 후보는 같은 당 구청장 후보 지원 유세에 집중하며 비교적 이른 시간인 오후 9시께 유세를 마쳤다. 반면 김문수 자유한국당 서울시장 후보와 안철수 바른미래당 서울시장 후보는 서울 이곳저곳을 돌며 자정 직전까지 유세 총력전을 펼쳤다. 박 후보는 오후 2시 중랑구에서 전 서울시 부시장인 류경기 더불어민주당 중랑구청장 후보와 함께 유세를 시작했다. 김 후보나 안 후보가 오전 7~8시 사이에 유세 일정을 시작한 것과 대조적이다. 중랑구에서 출발한 박 후보는 송파구, 강남구, 서초구 등에서 오후 7시까지 더불어민주당 구청장 후보 지원 유세에 몰두했다. 그동안 상대적으로 보수정당이 강세를 보인 강남 3구에 집중하는 모양새였다. 박 후보는 오후 7시 30분부터 명동으로 자리를 옮겨 마지막 집중 유세를 실시했다. 박 후보 캠프 관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6·13

 | 

서울시장

 | 

선거…朴

 | 

명동·金

 | 

대한문·安

 | 

탑골공원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