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9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6 days ago

위험손해율 개선세…손보사 하반기 실적 청신호 켜지나

아시아투데이 강중모 기자 = 손해보험사들이 무의미한 점유율 경쟁을 줄이고 있고, 장기 위험손해율도 개선되고 있어 상반기 자동차보험 손해율 상승으로 부진했던 손보사들의 실적에 청신호가 켜질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13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손보사들의 손해율은 요율 인하와 할인특약 확대에 따라 82%를 기록, 전년 대비 4.9%포인트나 올랐다. 하지만 업계에서는 지난해 자동차보험 손해율이 이례적으로 낮은 수준이었기 때문에 최근 손보사들의 손해율이 오르기는 했어도 여전히 안정적 수준이라고 보고 있다. 정준섭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2014년 이후 작년까지 손보사의 자동차보험 사업비율은 평균 1.3%포인트 하락했는데 2016년부터 펼쳐진 CM채널 구축에 사업비가 소요됐다는 것을 고려하면 손보사들이 점유율 경쟁을 지양하고 비용 효율성을 개선했음을 알 수 있다”고 말했다. 정 연구원은 “자동차 외에 지하철·철도 등 교통수단이 늘어나 평균주행거리가 감소한 것, 차량에 탑재하는 블랙박..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위험손해율

 | 

개선세…손보사

 | 

하반기

 | 

청신호

 | 

켜지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