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2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4 months ago

대세 된 페미니즘… 페미니스트 서울시장 후보는 몇표나 얻을까



‘페미니스트 서울시장’을 내건 녹색당 신지예(27) 후보는 선거기간 막바지에 화제 된 인물이다. 유독 신 후보의 선거벽보만 유실되거나 얼굴 부위를 훼손하는 사건이 잇따랐기 때문이다. 온라인상에서도 신 후보의 표정이나 눈빛을 지적하는 저급한 혐오 발언이 이어졌다. 페미니스트, 여성, 20대. 최근 페미니즘 열풍을 대변하듯 나타난 신 후보는 6·13 지방선거에서 어떤 변화를 보여줄까.

신 후보 측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선거벽보가 게시된 후 강남구에서만 21개의 선거벽보가 훼손됐다. 동대문구와 노원구, 구로구, 영등포구, 서대문구, 강동구 등에서도 훼손이 발견됐다고 한다. 다른 후보의 선거벽보는 그대로 둔 채 신 후보의 선거벽보만 떼어낸다거나 훼손한 경우가 있었고, 벽보 속 얼굴 부위를 날카로운 물건으로 긁는다거나 담뱃불로 지지는 경우까지 있었다. 신 후보는 지난 6일 “정치인 한 명에 대한 유례없는 선거벽보 훼손 사건은 20대 여성 정치인이자 페미니스트 정치인에 대한 명백한 여성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페미니즘…

 | 

페미니스트

 | 

서울시장

 | 

후보는

 | 

몇표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