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1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4 months ago

삼수 끝에 여의도 입성 서삼석

서삼석 더불어민주당 전남 영암·무안·신안 국회의원 후보가 세번째 도전 끝에 여의도에 입성하는 영예를 안았다. 서 당선자는 13일 실시된 영암·무안·신안 국회의원 재선거에서 민주평화당 이윤석 후보를 누르고 무난하게 당선됐다. 서 당선자는 황색바람을 일으킨 1988년 제13대 국회에 입성한 고향 선배 박석무 의원의 보좌관을 맡으면서 정치와 인연을 맺었다. 이후 재선 전남도의원과 3선 무안군수를 지내며 선거에서의 5승 불패로 승승장구했으나 국회의원에 첫 도전한 제19대 총선에서 쓴 잔을 마셔야 했다. 그는 지난 2012년 민주통합당 경선...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여의도

 | 

서삼석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