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7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chosun.com - 7 month ago

울산지역 노동운동계 代母의 4전5기

7명이 출마해 전국 17개 시·도 중 가장 높은 경쟁률을 보인 울산시교육감 선거에서 민주노동당 출신 교육감이 나올 전망이다. 노옥희(60) 후보는 14일 0시 30분 현재 37.9%를 득표해 당선이 확정적이다. 전통적인 보수 텃밭 에서 첫 진보 교육감 배출이 예상된다. 노 후보는 20년 교육 적폐를 청산하고 단 한 명의 아이도 소외받지 않는 교육 학교 구성원 전체가 주인이 되는 학교 시민들과 함께하는 열린 교육감 이 되겠다 고 말했다.노 후보는 1987년 노동자 대투쟁 때 울산에서 노동운동을 하다 구속되는 등 울산 노...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노동운동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