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3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chosun.com - 7 month ago

[주형식의 형형색색 월드컵] 모스크바 강변에서 드라마 가 시작된다

딱 두 가지만 조심하세요.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12년 넘게 살고 있는 유학생 조동진(31)씨는 12일(이하 한국 시각) 모스크바 공항에 도착한 기자에게 이렇게 말했다. 독한 보드카, 그리고 그보다 더 독하기로 소문난 러시아 경찰들이었다.그 말이 실감난 건 개막전이 열리는 루즈니키 스타디움 에 도착해서부터였다. 건장한 체구를 지닌 경찰 200여명이 경기장 근처 관광객들을 불시 검문했다. 후줄근한 티셔츠 차림에 슬리퍼를 신은 한 아시아 남성이 경찰에 에워싸여 10분 넘게 입씨름을 하는 모습도 보였다. 조씨는 요즘 경찰들이 월드컵을...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