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6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ohmynews
4 months ago

칠흑 같이 어두운 상황... lt;br gt; 보수는 어디로 갈 것인가


대구·경북만이 붉은 색을 띌 뿐이다. 자유한국당은 6.13 지방선거 전국 17개 광역단체장 중 대구·경북 등 단 2곳만 차지했다. 경남지사 선거는 개표 초반 접전이었지만 14일 새벽 1시 30분 현재 더불어민주당 김경수 후보가 득표율 50.59%를 기록하면서 당선이 유력해졌다. 한국당은 TK 자민련 으로 주저 앉았다.
광역단체장만이 아니다. 한국당은 이날 새벽 1시 36분 기준 국회의원 재보선 12곳 중 단 1곳도 얻지 못했다. 13일 지상파 3사 공동 출구조사 땐 승리할 것으로 예측됐던 경북 김천 국회의원 재보선마저 같은 시각 기준 최대원 무소속 후보가 송언석 한국당 후보에게 근소하게 앞서면서 접전을 벌였다.
바른미래당은 더 심각했다. 전국 17개 광역단체장 중 단 1곳도 건지지 못했다. 당의 대주주이자 간판스타인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마저 3위로 밀렸다. 의미 있는 2위 를 기대했던 것과 사뭇 다른 결과였다. 유승민 공동대표는 드릴 말씀이 없다 면서 자리에서 일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어두운

 | 

보수는

 | 

어디로

 | 

것인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