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9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6 days ago

파월 美연준 의장 “모든 FOMC 후 기자회견 개최…의사소통 개선 목적”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의장이 내년 1월부터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책회의가 끝난 후엔 반드시 기자회견을 개최하겠다고 밝혔다. 13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 등에 따르면 파월 의장은 이날 연준이 FOMC를 통해 기준금리를 0.25%포인트 인상한다고 발표한 이후 기자회견을 통해 “의사소통 개선을 위한 일”이라며 이같이 발표했다. 연준은 지난 2011년부터 정책회의 후 격월제로 기자회견을 진행했다. 올해도 총 8번의 회의가 열리기 때문에 의장의 기자회견은 4차례 열리기로 되어 있다. 파월 의장의 이번 발표로 의장의 기자회견은 8차례로 늘어날 전망이다. 파월 의장은 “기자회견을 두 배 더 하는 것이 미래의 금리 인상 시기나 속도 등에 대해 (시장에)어떤 신호도 보내지 않는다는 점을 강조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한편 파월 의장은 이날 기자회견을 시작하면서 “미국 경제가 아주 잘 돌아가고 있다”며 “구직자들은 대부분 일자리를 찾는데 성공하고 실업률과 인플레이션은 낮다”고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美연준

 | 

“모든

 | 

FOMC

 | 

기자회견

 | 

개최…의사소통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