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1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4 months ago

악소문 이겨내고 4년만에 재입성 박우량 신안군수

전남 신안군수 선거에서는 잇따른 악재에도 불구하고 무소속 박우량(62) 후보가 4년만에 재입성하는데 성공했다. 박 당선자는 재선 신안군수 출신으로 4년을 건너 3선에 당선되는 영예를 안았다. 14일 새벽까지 진행된 개표에서 박 당선자는 무소속 고길호 후보와 막판까지 가는 접전 끝에 힘겨운 승리를 거뒀다. 박 당선자는 지난 2006년 지방선거에서 당선돼 재선에 성공한 고 후보가 취임도 하지 못한채 퇴진한 이후 실시된 재선거에서 당선됐다. 이후 재선에 성공하면서 낙후된 신안군의 새로운 비전을 제시했다. 하지만 당선이 확실시 됐던 20...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악소문

 | 

이겨내고

 | 

4년만에

 | 

재입성

 | 

박우량

 | 

신안군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