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6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hani
4 months ago

“보수 밀어줬지만 변화 없어” 23년만에 지역주의 벽 깼다

1990년 3당 합당 이후 약 30년 동안 자유한국당의 텃밭이었던 부산·울산에서 더불어민주당 광역단체장 후보들이 당선됐다. 경남에서도 14일 0시30분 현재 김경수 민주당 후보의 당선이 유력한 상태다. 영남 지역주의의 한 축이던 부산·울산·경남에서 둑이 무너진 것이다. 부산·울산·경남 지역에선 1995년 민선 광역자치단체 선거가 시작된 뒤 치러진..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보수

 | 

밀어줬지만

 | 

없어”

 | 

23년만에

 | 

지역주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