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9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2 months ago

[모스크바에서] 최약체 맞대결 홈팀 러시아의 담담한 개막 전야

덤벼라, 우리가 이긴다! 2018년 러시아월드컵이 성대한 막을 올린다. 지구상에서 가장 큰 나라, 러시아에서 처음 펼쳐지는 이번 월드컵은 15일(한국시각) 0시 모스크바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펼쳐지는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의 공식 개막전을 시작으로 한 달여의 대장정에 돌입한다. 개막식이 펼쳐지는 모스크바는 월드컵 분위기가 무르익고 있다. 각국에서 모인 월드컵 응원단들은 응원팀 유니폼을 입고 거리를 활보한다. 아르헨티나, 페루, 멕시코 등은 거리 한쪽에서 대규모 응원전을 펼치며 분위기를 끌어올리고 있다. 특히 영원한 우승후보 아르헨티나 팬들은 너나할 것 없이 리오넬 메시의 유니폼을 입고 한 목소리로 우승을 노래하고 있다. 상점 곳곳에서도 월드컵 기념품을 팔며 특수 를 노리고 있다. 하지만 정작 홈팀 러시아 국민들의 월드컵에 대한 기대감은 다소 잠잠한 모양새다. 모스크바의 랜드마크로 불리는 크렘린궁 일대를 둘러봐도 러시아 응원단은 많지 않다. 삼삼오오 몰려다니며 러시아! 를 외치기는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모스크바에서

 | 

최약체

 | 

맞대결

 | 

러시아의

 | 

담담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