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9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2 months ago

흔들리는 롯데 불펜, 2년 연속 기적은 없나

1년 전 롯데 자이언츠의 대반전. 탄탄한 불펜은 중심축 중 하나였다. 박진형-조정훈-손승락으로 이어지는 필승조가 선발진을 탄탄하게 뒷받침 했다. 전반기 불안했던 선발진이 안정을 찾고 불펜까지 맹활약하면서 5년 만의 가을야구행을 뒷받침했다. 올 시즌 중반기에도 롯데 도약의 중심엔 불펜의 활약이 있었다. 조정훈이 부상으로 이탈하고 박진형이 부진한 가운데, 오현택과 진명호가 선전했다. 기나긴 부진을 딛고 호투를 펼친 진명호와 가능성을 실력으로 입증한 오현택 모두 손승락으로 이어지는 필승 의 가교 역할을 충실히 했다. 지난달 중반 롯데는 드디어 5할 승률을 넘어서면서 다시 한번 가을야구로 가는 시동을 거는 듯 했다. 그런데 6월 들어 분위기가 바뀌고 있다. 맹활약하던 필승조가 잇달아 무너지면서 불안한 승부가 계속되고 있다. 진명호는 이달 들어 4경기에서 2패, 평균자책점 20.25다. 지난달 13경기에서 1승1세이브7홀드, 평균자책점 0이었던 것과는 완전히 딴판이다. 지난 1일 사직 한화 이글스전에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흔들리는

 | 

기적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