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8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5 days ago

60분 씹어먹은 5분 엔딩 ‘슈츠’ 장동건 분노폭발x박형식 정체발각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 슈츠(Suits) 강렬한 엔딩이 안방극장을 집어삼켰다. KBS 2TV 수목드라마 슈츠(Suits) (극본 김정민/연출 김진우/제작 몬스터유니온, 엔터미디어픽처스)가 절정으로 치닫고 있다. 두 남자의 브로맨스는 깊어졌고, 매력적 캐릭터들의 관계성도 입체적으로 부각됐다. 배우들의 열연, 감각적 연출도 마찬가지. 무엇보다 단편적 에피소드와 큰 줄기를 넘나들며 탄탄하게 쌓아온 스토리가 종영을 앞두고 펑펑 폭탄을 터뜨리며 시청자를 사로잡고 있다. 6월 13일 방송된 슈츠(Suits) 15회는 이 같은 강력한 스토리 폭탄의 향연을 보여줬다. 최강석(장동건 분)과 고연우(박형식 분)이 모두를 속이고, 잠시 서로 등을 돌리기까지 하면서 역대급 위기를 극복한 것에 이어 대한민국 최고 로펌 강and함 이 합병 위기에까지 놓인 것이다. 모두 눈을 뗄 수 없을 만큼 막강한 폭탄들이었지만, 그 중에서도 가장 묵직한 폭탄은 고연우의 정체발각이었다. 고연우는 가짜 변호사다. 이 사실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60분

 | 

씹어먹은

 | 

장동건

 | 

분노폭발x박형식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