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3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9 days ago

‘페미니스트 서울시장’ 신지예 후보 안철수에 이어 4위 ‘이변’?



‘페미니스트 서울시장’을 내건 녹색당 신지예(27) 후보가 김종민 정의당 후보를 제치고 3위를 한 안철수 바른미래당 후보에 이어 4위에 올랐다. 신 후보는 14일 오전 8시 (개표율 99.9%) 현재 8만2870표를 얻어 1.7%의 득표율을 기록하고 있다. 김종민 정의당 후보에1100여표 앞섰다. 갑자기 등장한 페미니스트 후보가 기존 진보정당 후보를 누른 것이다.

1990년생으로 광역단체장 후보 중 최연소인 신 후보는 ‘성폭력 성차별 없는 서울’을 핵심 과제로 삼고 이번 선거에 출마했다. 그가 서울시장 선거에 도전한 계기는 2년 전 강남역 살인사건이라고 한다. 신 후보는 출마선언에서 “선거철만 되면, 여성을 위한 정치를 하겠다는 후보들이 등장한다. 이들이 말하는 여성을 위한 정책은 ‘여성=가족=보육’이라는 프레임을 벗어나지 못한다”며 “저는 이번 선거를 통해 여성이 얼마나 다양한 삶을 살고 있는지, 또한 여성이 동등한 시민으로서 권리를 보장하기 위해 어떤 정책이 필요한지 보여주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페미니스트

 | 

서울시장

 | 

신지예

 | 

안철수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