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3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3 months ago

박원순 3기, 보존형 도시재생·청년 임대주택·35층 룰 탄력

아시아투데이 홍선미 기자 = “서울시장으로서 7년 경험을 토대로 서울이라는 도시를 세계 어떤 도시 못지않은 글로벌 톱 도시로 만들겠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3선에 성공하면서 마을 보존형 소규모 도시재생, 한강변 35층 규제, 청년 임대주택 공급 활성화 등 그가 펼쳐온 부동산 정책들도 더욱 탄력을 받게 됐다. 박 시장은 14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시청으로 출근해 한달가량 멈췄던 업무를 재개했다. 박원순 시장 3기가 시작됨에 따라 당장 7~8월로 예정된 서울 도시재생 사업지 선정에도 관심이 쏠린다. 서울시는 현재 중앙 정부 연계 도시재생뉴딜 사업지 7곳에 대한 선정 작업을 진행하고 있고, 이와 별도로 올해 5000억원 이상을 투입해 시 주도 도시재생사업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박 시장은 전면 철거 방식이 아닌 기존 마을의 역사와 특징을 살리는 소규모 개발, 균형발전, 집값 폭등 등 시장을 교란시키지 않는 재생 등을 고수해 왔기 때문에 강남보다는 강북 다세대·다가구 밀집지역, 서울..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박원순

 | 

보존형

 | 

도시재생·청년

 | 

임대주택·35층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