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1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7 days ago

허인회, 9언더파 코스레코드 타이로 단독 선두

허인회(31)가 한국프로골프(KPGA)코리안투어 통산 4승을 향해 쾌조의 스타트를 끊었다. 허인회는 14일 경기도 용인시 레이크사이드CC 서코스(파72)에서 열린 KPGA코리안투어 KEB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총상금 10억원) 첫날 1라운드에서 보기는 1개로 틀어 막고 이글 1개와 버디 8개를 쓸어 담아 9언더파 63타를 쳤다. 지난 2005년 신한동해오픈 최종 라운드에서 강경남(35 남해건설), 2006년 같은 대회 3라운드 때 황인춘(44)이 수립한 코스 레코드 타이 기록이다. 10번홀(파4)에서 출발한 허인회는 첫 홀에서 보기를 범했다. 하지만 첫홀 보기는 살림 밑천이라는 골프 속설을 입증이라도 하듯 이내 타수를 줄여 나가기 시작했다. 11번홀(파5) 버디로 바운스백에 성공한 허인회는 14번홀부터 18번홀(이상 파4)까지 징검다리 버디를 잡으며 전반에만 3타를 줄였다.andn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허인회

 | 

9언더파

 | 

코스레코드

 | 

타이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