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9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hani
5 days ago

33번지 유곽 주인 ‘연심’의 날개는 무엇?

대산문화 2018년 여름호 이승우·강영숙·김태용 외 지음/대산문화재단·6000원 “날개야 다시 돋아라. 날자. 날자. 한번만 더 날자꾸나. 한번만 더 날아 보자꾸나.” 이상의 소설 ‘날개’의 마지막이다. 그가 죽기 한 해 전인 1936년에 발표한 작품. 주인공 ‘나’가 미쓰코시 백화점 옥상에 올라 정오 사이렌 소리를 들으며 겨드랑이의 날..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33번지

 | 

날개는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