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2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hani - 7 month ago

33번지 유곽 주인 ‘연심’의 날개는 무엇?

대산문화 2018년 여름호 이승우·강영숙·김태용 외 지음/대산문화재단·6000원 “날개야 다시 돋아라. 날자. 날자. 한번만 더 날자꾸나. 한번만 더 날아 보자꾸나.” 이상의 소설 ‘날개’의 마지막이다. 그가 죽기 한 해 전인 1936년에 발표한 작품. 주인공 ‘나’가 미쓰코시 백화점 옥상에 올라 정오 사이렌 소리를 들으며 겨드랑이의 날..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