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3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4 months ago

靑 개각 고민 안하는 쪽으로 가닥잡았는데...

청와대가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의 지방선거 압승에 힘입어 개각을 단행하지 않는쪽으로 가닥을 잡았다. 선거 결과가 사실상 정부에 대한 재신임을 의미하기 때문에 과거 전열 재정비 차원에서 해 온 개각 자체가 지금 상황에선 국정운영의 동력만 떨어뜨릴 것이라고 보는 것. 청와대 참모진 개편 역시 현재 공석인 자리를 중심으로 소폭에 그치 것으로 전해졌다. 14일 청와대 관계자는 지방선거 출마로 공석인 농림수산식품부 장관에 대한 인선 작업 외에 부분 개각을 할 요인이 사라졌다 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청와대 참모진 개편도 빈 자리를 채우는 정도로 소폭에 그칠 것으로 보인다 고 말했다. 선거 후 개각은 대개, 민심 수습과 전열 재정비 차원에서 성과가 미흡한 장관들을 교체.경질하는 카드로 사용돼 왔다. 또 낙선으로 자리를 잃은 여당 인사들을 대상으로 자리 챙겨주기용이기도 했다. 그러나 이번 6.13 지방선거가 사상 유례없는 수준의 여당의 압승으로 끝나면서 당.청 모두 개각 필요성을 느끼지 못한다는 것이다. 그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안하는

 | 

쪽으로

 | 

가닥잡았는데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