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5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10 days ago

왕포 3번만에 터졌다 도시어부 이덕화 역대급 조어 에 눈물의 황금뱃지 [종합]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 이덕화가 그 동안의 마음 고생을 털어내고 왕포 를 연호했다. 14일 방송한 채널A 도시어부 에서는 뉴질랜드 편 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겼던 낚시 천재 그란트가 게스트로 출연해 전북 왕포에서 도시어부들과 낚시 대결을 펼쳤다. 환상의 낚시 실력을 뽐낸 그란트와 3개월만에 재회한 도시어부들은 기뻐했고, 그란트는 쇼파가 장착된 5인승 미니보트에 영화관 의자가 있다. 럭셔리 하다 며 행복해했다. 왕포는 도시어부 의 큰 형님 이덕화가 캐스팅 단계에서부터 자신만만 추천했던 낚시 포인트. 하지만 야심차게 출연한 첫 회, 그리고 수개월 뒤 방문한 두번째 방송에도 왕포는 도시어부 들에게 물고기를 내주지 않았다. 급기야 마이크로닷과 이경규는 왕포를 무시하기에 이르렀고, 이덕화는 속이 쓰렸다. 결국 1년만에 세번째로 다시 찾은 5월의 왕포. 이덕화는 조마조마하며 왕포의 입질을 기다렸다. 하지만 얼마 지나지 않아 게스트 그란트가 첫 조기를 낚고, 마닷과 이덕화의 낚싯대에도 입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3번만에

 | 

터졌다

 | 

도시어부

 | 

이덕화

 | 

역대급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