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9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2 months ago

러시아, 개막전에서 사우디아라비아 5대 0 대파




예상과 달리 무더기 골이 쏟아진 화끈한 개막전이었다. 2018년 국제축구연맹(FIFA) 월드컵 개최국 러시아가 사우디아라비아를 대파하고 기분 좋게 출발했다.

러시아는 15일 오전 0시(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의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사우디아라비아와의 러시아월드컵 공식 개막전에서 5대 0 대승을 거뒀다. 러시아는 개최국이 월드컵 개막전을 치르기 시작한 2006년 대회부터 이어져 온 ‘개최국 개막전 무패’ 기록을 이어 나갔다. 러시아는 30일 ‘파라오’ 모하메드 살라가 버티고 있는 이집트와 2차전을 치른다.

러시아월드컵을 통해 ‘위대한 러시아’를 세계에 보여 주겠다고 공언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지아니 인판티노 FIFA 회장과 함께 관중석에서 경기를 지켜보며 자국 선수들을 응원했다. 7만8011명의 관중도 러시아의 골이 터질 때마다 환호성을 내지르며 열광의 도가니에 빠졌다.

이번 대회 개막전에 대한 팬들의 기대감은 높지 않았다. 본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러시아

 | 

개막전에서

 | 

사우디아라비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