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3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9 days ago

비행기서 운명처럼 만난 작품… 펑펑 울게 해드릴게요

와, 이건 완벽한 뮤지컬이 될 거야! 연출가 로버트 요한슨이 프랑스 영화 웃는 남자 (2012)를 본 건 2014년 국내에서 연출한 뮤지컬 레베카 공연을 마치고 미국으로 돌아가는 비행기 안에서였다. 빅토르 위고가 쓴 원작을 몰랐지만, 이야기가 운명처럼 그를 끌어당겼다. 캐릭터가 돌진하는 자동차처럼 마음을 파고들었어요. 정말 특별했죠. 무대로 옮겨진 모습이 눈에 보이고 귀에 들리는 것 같았어요. 미국 집에 도착해서 지킬 앤드 하이드 의 작곡가 프랭크 와일드혼에게 전화를 했다. 프랭크, 이거 꼭 봐야 돼! 다음 달 10일...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비행기서

 | 

운명처럼

 | 

작품…

 | 

해드릴게요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