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3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9 days ago

사치의 상징 마리 앙투아네트 다이아 경매에… 22억원 예상

사치의 대명사인 프랑스 왕비 마리 앙투아네트가 소유했던 목걸이 펜던트. 천연 진주 위에 리본 모양으로 다이아몬드가 박혀 있다. 경매회사 소더비는 11월 12일 스위스 제네바에서 부르봉파르마 가문이 소유했던 100개 이상의 보석류를 경매에 부친다고 14일 밝혔다. 이 펜던트의 예상 가격은 최대 200만 달러(약 21억6000만 원)에 달한다. AP 뉴시스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사치의

 | 

앙투아네트

 | 

다이아

 | 

경매에…

 | 

22억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