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0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3 months ago

신태용호 첫판 조커, ‘스웨덴파’냐 ‘장신맞불’이냐

‘특급 조커(joker)’를 찾아라. 스웨덴과의 2018 러시아 월드컵 본선 첫 경기를 앞두고 있는 신태용 한국 축구대표팀 감독(48)은 13일 교체 투입을 대기 중인 선수들의 마음가짐을 특히 강조했다. “어느 누가 나가더라도 100% 이상의 실력을 보여줄 수 있어야 한다.” 한국과 스웨덴의 경기를 앞두고 조커의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다. 조커의 사전적 의미는 ‘대신 쓸 수 있는 카드’다. 하지만 축구에서의 조커는 교체 투입돼 경기 흐름을 바꿀 히든카드의 의미로도 쓰인다. ○ ‘스웨덴통’ 문선민 ‘고공폭격기’ 김신욱 한국의 첫 상대 스웨덴은 월드컵 예선에서 후반전에 체력이 떨어지는 모습을 보였다. 전반 평균 점유율은 48%였지만 후반전은 44%였다. 또한 체격 좋은 수비수가 많지만 후반에 체력이 떨어졌을 때 집중력이 떨어진다는 약점이 있다. 예선에서 9실점을 한 스웨덴은 이 중 3골을 후반 16분 이후에 내줬다. 후반 조커 투입을 노려볼 만한 이유다. 한국의 ‘조커 1순위’로는 문선민(2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신태용호

 | 

스웨덴파

 | 

장신맞불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