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5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3 months ago

무역업체 90% “남북 훈풍 경제에 긍정적” 80%는 “교역 재개되면 참여할 것” 응답

국내 무역업체 10곳 중 9곳 정도는 남북관계 개선으로 인한 경제적 효과를 긍정적으로 전망하고 있으며, 8곳은 남북 교역 재개 시 참여할 의사가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연구원이 지난달 무역업체 1176개사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한 결과 남북관계 개선이 한국 경제에 미치는 영향이 매우 긍정적이라는 응답이 46.9%, 긍정적이라는 응답이 39.8%로 나타났다고 17일 밝혔다. 매우 부정적(1.1%), 부정적(2.8%) 이라는 응답은 소수에 그쳤다.

남북관계 개선이 자사 비즈니스에 도움이 되는지 여부에 대해서도 85.1%가 도움이 된다고 답했다. 도움이 되는 이유로는 대북 비즈니스 기회 창출(39.2%)이 가장 많았다. 이어 남북 도로, 철도 연결을 통한 동북아 물류 활용 가능(23.2%). 정부의 대북 지원사업 활용 가능(19.3%), 남북관계 긴장으로 인한 코리아 디스카운트 해소(15.5%) 순이었다.

남북교역 재개 시 설문 업체의 80.0%는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무역업체

 | 

90%

 | 

“남북

 | 

경제에

 | 

긍정적”

 | 

80%는

 | 

“교역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