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1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1 months ago

혼란의 F조… 열받은 독일 “한국·스웨덴 다 잡겠다”



요하임 뢰브 독일 축구대표팀 감독이 2018 러시아월드컵 첫 판에서 패배한 뒤 “모두가 비참하게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독일은 한국을 포함한 나머지 조별리그 상대를 모두 이길 의지를 불태웠다.

뢰브 감독은 17일(현지시간) 러시아 모스크바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멕시코에 0대 1로 진 월드컵 조별리그 F조 1차전을 마친 뒤 인터뷰에서 “실망스럽다. 그동안 많은 토너먼트에서 천 경기를 승리한 우리에겐 익숙지 않은 상황”이라고 말했다.

그는 “전반전부터 좋지 않았다. 후반에 더 압박할 수 있었지만 멕시코가 공격적으로 공을 운반했다”고 총평하면서 “패배를 받아들여야 한다. 다음 경기에서는 더 나아져야 한다”고 다짐했다. 조별리그의 남은 두 경기에서 모두 승리하겠다는 얘기다.

독일은 2014 브라질월드컵 챔피언이자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1위다. 북중미 최강 멕시코, 유럽 예선 플레이오프에서 이탈리아를 탈락시킨 스웨덴, 아시아의 강자 한국과 ‘죽음의 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혼란의

 | 

F조…

 | 

열받은

 | 

“한국·스웨덴

 | 

잡겠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