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1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1 months ago

지자체, 상주인구 늘리기 ‘신혼부부 주거지원’ 총공세


지자체들이 상주인구를 늘리기 위해 다양한 신혼부부 주거지원 대책을 선보이고 있다. 천정부지로 치솟는 주거비용에 대한 부담을 덜어줘야 출산율을 높이고 인구도 불리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거둘 수 있다는 판단 때문이다.

18일 각 지자체와 통계청에 따르면 고공행진 중인 집값과 임대료, 육아비용 등으로 인해 젊은 층의 결혼건수가 급감하고 저출산이 심각한 수준에 달하고 있다. 실제 통계청 조사결과 연간 결혼건수는 1995년 43만5000여건에서 2016년 28만2000여건으로 11년 사이 35% 정도나 줄었다.

서울시는 지난달 15일부터 전국 최초로 ‘신혼부부 임차보증금’ 지원사업 접수에 들어갔다. 목돈 마련이 어려운 신혼부부에게 전·월세 보증금을 최대 2억원, 최장 6년간 저리로 빌려주는 것이다. 결혼 5년 이내 또는 6개월 이내 결혼할 부부가 임차보증금 5억원 이하의 임대차 계약을 맺고 서울시 청년주거포털에 신청하면 부부 합산 연소득에 따라 최대 2억원의 보증금을 융자해주고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지자체

 | 

상주인구

 | 

늘리기

 | 

신혼부부

 | 

주거지원

 | 

총공세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