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7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hani
29 days ago

민변 “사법농단 전·현 고위법관들 직권남용죄 적용 가능”

검찰이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재판 거래 의혹과 판사 뒷조사 사건 수사를 ‘핵심 전력’인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부장 신자용)에 재배당했다. 서울중앙지검은 18일 “사안의 중요성과 부서 간 업무부담 등을 고려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애초 ‘사법 농단’ 고발 사건을 배당받은 공공형사수사부(부장 김성훈)가 삼성의 노조와해 공작 수사 등을 맡고 ..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사법농단

 | 

전·현

 | 

고위법관들

 | 

직권남용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