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1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1 months ago

[종합] 같이 감당 미스함무라비 김명수, 母로 힘들어하는 고아라 위로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미스 함무라비 김명수가 고아라를 따뜻하게 감싸 안았다. 18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미스 함무라비 에서는 박차오름(고아라 분)과 임바른(김명수 분)이 사이가 점점 더 가까워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엘리트 직장인의 자살기도로 인한 재판이 시작됐다. 직장 스트레스로 인한 우울증에 걸렸던 것. 사건에 몰입하면서 힘들어하는 임바른을 보며 박차오름은 마음이 무거워졌다. 앞선 재판에서 자신을 도와주기 위해 무리했던 임바른의 건강을 걱정한 것. 그러나 임바른은 박차오름의 걱정에 괜찮다 고 선을 그었다. 하지만 임바른은 앞서 용기를 내 박차오름의 생일 선물을 챙겨줬던 바. 그럼에도 그는 박차오름이 이모들에게 (바른은) 좋은 선배지만 내 스타일 아니다 고 선을 그엇던 것을 떠올리며 다시 마음을 돌렸다. 정작 박차오름은 자신과 민용준(이태성 분)의 사이를 은근히 질투하는 임바른의 눈치를 봤다. 박차오름은 민용준과 통화를 마친 뒤 임바른에게 죄송해요 제가 너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미스함무라비

 | 

김명수

 | 

힘들어하는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