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8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chosun.com - 5 month ago

[사설] 혹시 했으나 역시 로 가는 한국당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는 18일 중앙당을 해체하고 외부인사가 맡는 비상대책위원회에 전권을 맡기겠다 며 확실한 세대교체, 확실한 인적 쇄신을 이뤄야 한다 고 했다. 당명도 바꾸겠다고 했다. 김 대표는 당 대표 권한대행도 맡고 있다. 평소라면 충격적인 쇄신책일 수 있을 것이다. 그러나 국민 사이에 별다른 울림이 없다. 이번에도 말뿐일 것 이란 예감을 하는 것이다.당장 이날 당내에서 본인부터 퇴진하라 는 등의 반발이 나왔다. 재선 의원 15명이 모여 자기가 뭐라고 마음대로 하느냐 며 의총 소집도 요구했다. 아마도 세대교체 ...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