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7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29 days ago

KT의 코치진 대폭 개편, 어떻게 봐야 할까

KT는 3월 24일 개막전부터 4월 30일까지 15승16패를 거뒀다. 당시 4위의 성적으로 한화(14승15패)보다도 더 좋았다. 그러나 5월 1일부터 6월 18일까지의 성적을 떼어내면 전세역전이다. 한화가 25승15패를 올리는 동안, KT는 13승26패였다. 이 기간 KT 아래의 팀은 NC(13승 27패)가 유일하다. 5월 30일부터 보면 더 처참하다. 4연패 후 1승, 다시 4연패 후 1승, 그리고 6연패 후 1승이다. 17일 NC를 이겨 가까스로 연패는 끊었지만 10위 NC에 2.5경기 차이로 쫓기는 9위다. 2015시즌부터 KBO리그 1군에 가세한 이래 4년 연속 꼴찌 위기다. 2018시즌을 앞두고 KT는 프리에이전트(FA) 3루수 황재균을 4년 총액 88억원에 영입했다. 100만 달러를 들여 외국인선발 더스틴 니퍼트도 데려왔다. 슈퍼루키 강백호까지 가세했다. 야구단 명칭도 소문자 kt를 대문자 KT로 바꿔 강한 이미지를 주려고 했다. 그러나 KT의 투자는 비효율적인 것으로 판명되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KT의

 | 

코치진

 | 

어떻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