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5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3 months ago

일주일새 1조원 팔아치운 외국인…자금이탈 본격화하나

아시아투데이 정단비 기자 = 외국인투자자들이 국내 증시에서 지난 한주 동안에만 1조원 이상을 팔아치웠다. 이는 지난 5월 한달간 매도한 금액인 8000억원을 웃도는 규모다. 금융투자업계에서는 외국인의 매도 배경으로 달러 강세를 꼽았다. 향후 외국인 자금 추이도 달러 흐름에 주목해야한다고 지적한다. 18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6월 11일부터 15일까지 지난 한주간 코스피시장에서 외국인은 1조1628억원어치를 팔아치웠다. 특히 연방준비제도(Fed)의 금리인상 및 유럽중앙은행(ECB) 통화정책회의 결과가 발표된 이후인 14~15일 이틀간 외국인의 매도 금액은 무려 1조259억원에 달했다. 외국인은 코스피시장에서 올해 1월 1조9756억원을 사들인 이후 2월 1조5611억원, 3월 7409억원, 4월 1조375억원, 5월 8113억원을 팔아치웠다. 특히 지난주 13일 지방선거로 인해 장이 열리지 않았던 것을 감안하면 총 4거래일만에 5월 한달 매도 규모를 넘어설 만큼 매도세는 매서웠다...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일주일새

 | 

1조원

 | 

팔아치운

 | 

외국인…자금이탈

 | 

본격화하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