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8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29 days ago

이영자 “나의 장기 먹방…입이 찢어지게 좋다”

■ 올리브 ‘밥블레스유’ 제작발표회…이영자가 말하는 제2의 전성기 시청자 고민을 음식으로 해결 이영자표 ‘먹방의 진수’ 기대 “남자 복 대신 인기 복 넘치나봐” “입이 찢어지게 좋다!” 방송인 이영자는 “너무 좋다”는 말을 여러 차례 반복하며 기뻐했다. 요즘처럼 대중의 뜨거운 관심을 받는 날이 다시 찾아올 것이라고 상상도 못했기에 더욱 감격스러운 듯했다. 이영자는 18일 서울 영등포구의 한 쇼핑몰에서 열린 케이블채널 올리브 ‘밥블레스유’ 제작발표회에서 “겸손해야 하는데 입이 좀 찢어질 정도로 좋다”며 ‘영자의 전성시대’를 맞은 감회를 말했다. 그리고 “‘이젠 방송인으로 다 끝났다’, ‘관 뚜껑 닫아야 한다’ 했더니 다시 관 뚜껑이 열렸다. 정말 이런 날이 올 줄 몰랐다”며 호탕하게 웃었다. 이영자는 3월 방송을 시작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하며 인기가 치솟았다. 매니저와 함께 생활하는 일상을 통해 유쾌하고 푸근한 ‘옆집 누나’의 매력으로 시청자에 친근하게 다가갔다. 특히 휴게소나 식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이영자

 | 

“나의

 | 

먹방…입이

 | 

찢어지게

 | 

좋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