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3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herald - 5 month ago

시정 감시 시의원은 아무나?…‘제천 32세 무직’ 당선 논란

[헤럴드경제=이슈섹션] 32세 여성, 대학 동아리연합 회장 출신, 지역사회서 3개월 직장생활…이러한 일천한 경력을 가진 후보가 인구 14만 도시의 시정을 감독할 시의원에 당선되는 사례가 발생하면서 논란이 일고 있다.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