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8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3 months ago

전여옥, ‘현수막 논란’ 최성권 비판 “아직도 정신 못차려”

전여옥 전 의원은 뒤끝 있는 낙선 인사 현수막을 게재한 최성권 경기도의원 후보(고양 중산·풍산·고봉)를 비판했다. 전여옥 전 의원은 18일 채널A ‘정치 데스크’에 출연해 ‘이재명 같은 자를 경기도지사로 당선시키신 여러분, 최성권 낙선 시켜줘서 정말 고맙습니다. 경기도의원 낙선자 최성권 드림’이라는 현수막을 게재한 최 후보를 비판했다. 전 전 의원은 “저건 그렇게 좋아 보이지 않는다. 그러니까 한마디로 경기도민들께서 이재명 같은 사람을 경기도지사로 당선을 시켜준 게 아니냐고 하면서 비꼬는 것 아니겠느냐”는 진행자의 말에 “지금 저럴 때가 아니다”고 지적했다. 이어 “지금 수많은 그 의혹이라든가, 사안 속에서도 왜 이재명 후보가 당선됐는가를 되돌아 볼 때 아닌가. 그 책임이 누구에게 있나”라고 물으며 “그런 점에서 참 아직도 제 정신 못 차리고 상황 파악을 못하고 있다는 생각이 든다”고 꼬집었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전여옥

 | 

현수막

 | 

최성권

 | 

“아직도

 | 

못차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