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4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6 month ago

日, 한미 연합훈련 중단에 “일본 안보에는 영향 없다” 강조

일본 정부는 19일 한미 연합군사훈련 중단 발표와 관련해 주일미군 체제에는 변함이 없다고 밝혔다. 마이니치 신문에 따르면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관방장관은 이날 오전 기자회견에서 한미 연합훈련을 중지하는데 대해 “미국은 동맹국 방위의 코미트먼트(책무)를 계속 유지한다는 입장이다. 주일미군 체제는 변하지 않는다”고 언명했다. 스가 관방장관은 한미 연합훈련을 중단했다고 해서 바로 일본의 안전보장에 영향을 미치는 것은 아니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스가 관방장관은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위해서 계속 미국, 한국과 연대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다짐했다. 우리 국방부는 오전 “한미가 긴밀한 공조를 거쳐 8월에 실시하려고 했던 방어적 성격의 프리덤 가디언 군사연습의 모든 계획 활동을 유예(suspend)하기로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한미 군 당국은 이번 UFG연습 일시 중단에 대해 ‘중단’이 아닌 ‘유예(suspend)’라고 발표해 북한과의 비핵화 협상을 전제로 하고 있음을 분명히 했다. 앞서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