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3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5 month ago

기성용이 깨라, 월드컵 페널티킥 한국대표팀 ‘흑역사’

한국이 18일 러시아 월드컵 조별예선 1차전에서 스웨덴에게 페널티킥 골을 허용, 패했다. 동시에 우리 축구대표팀의 페널티킥 불운이 새삼 주목받고 있다. 한국은 러시아 니즈니노브고로드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F조 1차전 스웨덴전에서 전반을 0대 0으로 마쳤다. 하지만 후반 20분 비디오판독(VAR; Video Assistant Referee) 끝에 스웨덴에게 페널티킥 골을 먹었고, 0대 1 석패의 고배를 들었다. 그간 월드컵 무대에서 페널티킥은 한국 편이 아니었다. 1954년 스위스 대회 이후 1998년 프랑스 대회까지 한국 경기에서는 페널티킥이 선언되지 않았다. 2002년 한·일 월드컵 조별예선 미국전, 16강 이탈리아전에서 1번씩 페널티킥 기회를 얻었다. 이때 이을용과 안정환이 찬 공이 상대 골키퍼에게 걸려 득점으로 이어지지 않았다. 이후 2006년 독일, 2010년 남아공, 2014년 브라질 대회에서 한국은 페널티킥을 얻지도, 내주지도 않았다. 그러다가 이번 러시아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한국대표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