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8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29 days ago

이번에도 항공기로… ‘참매 1호’ 탔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9일 중국을 방문하는 데 동원된 항공기는 총 3대다. 김 위원장이 직접 탑승한 전용기 참매 1호와 또 다른 전용기 안토노프(AN)-148, 화물기인 일류신(IL)-76이다.

참매 1호는 김 위원장이 지난달 7∼8일 일정으로 중국 다롄을 방문했을 때 직접 탔던 비행기다. 최근 북·미 정상회담 차 싱가포르를 방문할 때는 김 위원장 대신 북측 수행단이 탔다. 옛 소련 시절 제작된 IL-62M을 개조했다.

AN-148은 김 위원장이 주로 북한 내에서 지방을 시찰할 때 애용하는 기종임에도 이번 방중 일정에 함께했다. 평양에서 베이징까지의 거리가 800여㎞에 불과해 방중에 큰 무리가 없다고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 북한이 2013년 구매했다. 김 위원장이 AN-148을 직접 조종하는 모습이 공개된 적도 있다.

이날 가장 먼저 베이징 공항에 내린 IL-76도 싱가포르 방문 때 사용됐던 항공기다. 당시 중국 광저우를 경유해 김 위원장의 전용차와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이번에도

 | 

항공기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