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0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1 months ago

현대로템, 급곡선 주행 열차시스템 첫 개발


현대로템은 19일 세계 최초로 복잡하고 굴곡이 심한 도심에서도 열차가 다닐 수 있는 ‘급곡선 주행장치’(사진)를 개발했다고 밝혔다. 곡선 반경을 기존 25m에서 15m까지 줄여 굴곡이 심한 도심 지역에서도 열차가 다닐 수 있게 된 것이다.

기존에 사용된 주행장치는 열차의 곡선 반경이 25m 이상인 경우에만 주행이 가능해 도심 밀집지역이나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의 철도 노선 계획 수립에 어려움이 컸다. 곡선 반경이 좁은 곳에서는 철로 신설도 어려웠다.

하지만 현대로템이 개발한 주행장치는 최소 곡선 반경이 15m로 줄어들면서 복잡한 도심 내에서 일반 도로와 동일하게 열차 주행이 가능하고 건설비도 절감할 수 있게 됐다. 특히 일반 도로 위에서 운행되는 트램에 설치할 경우 자유로운 선로 구축이 가능하다는 게 현대로템 측 설명이다.

또 급곡선 주행장치는 차륜과 선로가 맞닿는 압력을 기존 장치 대비 30% 이상 줄여 소음을 감소시킬 뿐 아니라 차륜과 선로의 수명 연장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현대로템

 | 

급곡선

 | 

열차시스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