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1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1 months ago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인천시 이관, 박남춘 시장 당선자 “반대”로 빨간불

박남춘 인천시장 당선자가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인천시 이관을 반대한다”는 입장을 공개적으로 밝히면서 매립지 논란이 새 국면을 맞고 있다.

박 당선자는 18일 인천대공원에서 당선 후 처음으로 열린 기자간담회 자리에서 “‘수도권매립지 어떻게 할까요’라고 시민들에게 묻고 노조도 설득하고 주민들도 설득할 수 있는 방안을 찾겠다”고 말했다. 그는 “서구청장에 이 분야 전문가인 이재현 전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사장이 당선된 만큼 매립지관리공사를 이관하지 않는 방식으로 필요하다면 4자 협의를 다시 하기 위해 서울시장과 경기도지사를 만나겠다”고 언급했다.

하지만 유정복 인천시장은 19일 기자회견을 열고 박 당선자의 입장에 대해 반박했다. 유 시장은 “4자 합의 내용을 모르고 하는 말”이라며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가 인천으로 와야 인천 발전에 도움이 된다”고 잘라 말했다.

이와 관련 이재현 서구청장 당선자는 국민일보와의 통화에서 “소유권과 운영권을 분리해 골치 아픈 3개 시·도의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 

인천시

 | 

박남춘

 | 

당선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