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15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asiatoday - 6 month ago

‘마녀’ 최우식 “귀공자 역, 연기적으로 큰 도전이었다”

아시아투데이 배정희 기자 = 배우 최우식이 연기적으로 도전을 했다고 밝혔다. 최우식은 19일 서울 용산CGV에서 열린 영화 마녀 (감독 박훈정) 언론시사회에서 “제가 지금까지 유쾌하고 발랄한 역을 많이 했는데, 귀공자는 차갑고 카리스마가 있는 캐릭터다”고 설명했다. 최우식은 극중 자윤(김다미) 앞에 나타난 의문의 남자 귀공자 역을 맡아 다크하고 서늘한 강렬한 연기 변신을 펼쳤다. 최우식은 귀공자 역에 대해 “제 스스로 장점이라고 생각했던 모습을 추가하면 귀공자가 입체적으로 보이지 않을까 해서 귀공자 캐릭터를 많이 변형했다”며 “연기적으로 큰 도전이었는데 좋게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한편 마녀 는 시설에서 수많은 이들이 죽은 의문의 사고, 그날 밤 홀로 탈출한 후 모든 기억을 잃고 살아온 고등학생 ‘자윤’ 앞에 의문의 인물이 나타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액션 영화로 박훈정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오는 27일 개봉. 더보기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연기적으로

 | 

도전이었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