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8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29 days ago

박주호, 월드컵 조별리그 2·3차전 아웃…햄스트링 미세손상

스웨덴과의 2018 러시아월드컵 조별리그 첫 경기에서 다쳐 들것에 실려 나간 박주호(울산)가 조별리그 2차전과 3차전에 출전하지 못한다. 대한축구협회 관계자는 19일(한국시간)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스파르타크 스타디움에서 훈련을 앞두고 “오전에 현지 병원 자기공명영상(MRI) 촬영 결과, 오른쪽 허벅지의 햄스트링에 미세한 손상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말했다. “우려했던 수준의 파열은 아니지만 3주 정도 안정이 필요한 것으로 진단을 받아 조별리그 두 경기 출전은 어려워졌다”고 전했다. 박주호는 전날 니즈니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스웨덴과의 월드컵 조별리그 F조 1차전에서 전반 28분 공중볼을 잡으려다 쓰러졌다. 허벅지를 쥐고 극심한 고통을 호소했다. 이날 훈련에는 참여하지 않고 숙소에서 회복에 집중했다. 한국은 스웨덴에 0-1로 패했다. 【니즈니노브고로드(러시아)=뉴시스】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박주호

 | 

월드컵

 | 

조별리그

 | 

2·3차전

 | 

아웃…햄스트링

 | 

미세손상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