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1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1 months ago

[월드컵 퍼스트 히스토리④] 제2회 월드컵 결승행 원했던 히틀러, 3위 차지한 獨선수들 구속 지시

제 2회 월드컵에서 첫 90분 무승부가 나와 연장전이 벌어졌다. 5월 27일 벌어진 오스트리아-프랑스의 경기였다. 오스트리아가 120분간의 혈투 끝에 3-2로 승리했다. 같은 날 독일의 에드문트 코넨은 5-2로 끝난 벨기에전에서 후반 15분, 25분, 43분 득점해 사상 첫 후반전 해트트릭을 달성했다. 이탈리아는 월드컵 역사상 첫 무승부 경기의 주인공이 됐다. 5월 31일 피렌체에서 열린 스페인과의 8강전에서 1-1로 비겼다. 이 경기는 초창기 월드컵 역사상 가장 거칠었던 최악의 경기로 남아있다. 연장을 포함해 120분간 사투를 벌인 두 팀은 다음날 재경기를 치렀다. 재경기에서 이탈리아는 개최국의 이점을 살려 전반 12분 결승골을 넣었다. 스페인은 2차례 골망을 출렁거리게 했으나 모두 오프사이드 판정을 받았다. 주심을 맡았던 스위스의 렌 메르세가 나중에 스위스축구협회로부터 징계를 받았을 정도로 판정에 문제가 많은 경기였다. 제2회 월드컵은 이탈리아가 우승을 차지하기 위해 심판을 매수하고 갖은 꼼수를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월드컵

 | 

퍼스트

 | 

히스토리④

 | 

제2회

 | 

월드컵

 | 

결승행

 | 

원했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