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7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fnnews - 6 month ago

하나금융 임직원들, 참전용사에 직접 만든 음식 선물

하나금융그룹은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관계사 임직원들과 함께 봉사활동을 했다고 20일 밝혔다. 하나금융에 따르면 소속 임직원들은 지난 19일 청라 데이터센터에서 인천 지역에 소재한 6.25 참전 용사를 비롯한 소외계층 노인들에게 직접 만든 음식을 전달했다. 또 20일에는 하나금융그룹 명동 사옥에 100여 명의 임직원이 모여 한국 사회에 정착 중인 탈북 새터민 가정의 아동들을 위한 ‘행복상자’를 제작해 전달했다. 행복상자에는 학용품, 간식, 휴대용 선풍기 등이 포함됐다. 하나금융은 지난3월부터 KEB하나은행, 하나금융티아이를 비롯한 청라 데이터센터에 입주해 있는 임직원들과 하나금융지주, 하나카드, 하나생명 등 하나금융그룹 명동사옥에서 근무하는 7개 관계사 임직원들이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참전용사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