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2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3 months ago

개그맨 김태호 사망에 망연자실 조문식 “분명 다른사람 먼저 내보냈을 것”

지난 17일 발생한 전북 군산 방화 사건으로 유명을 달리한 개그맨 김태호(51)는 같은날 다른 도시에서 행사가 있었으나 일정이 바뀐 것으로 전해진다. 또 해당 주점에 도착한지 10분 만에 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태호와 평소 절친했던 선배 개그맨 조문식은 19일 ‘더팩트’를 통해 “태호가 같은 날 충북 단양에서 축구대회 MC를 맡아 원래는 그곳에 가기로 돼 있었는데 사고를 당하려니 엉뚱하게 군산 행사에 참석한게 화근이었다”며 “착하고 성실한 후배였는데 말이 나오지 않는다”고 전했다. 자선골프대회에 참석차 군산을 찾았던 김태호는 지인들과의 모임에 참석했다가 뒷풀이를 하기 위해 주점에 들어간 지 불과 10분 만에 사고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문식은 TV리포트와의 인터뷰에서 “태호가 술도 잘 못 마시고 사람들이 같이 가자고 하니 뿌리치지 못 해서 (뒤풀이 장소로) 갔을 것이다”며 “사망한 3명 중 한 사람이 태호인데, 분명 사람들을 내보내고 자기가 나중에 나갔을 것이다. 이건 100% 맞다. 태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개그맨

 | 

김태호

 | 

사망에

 | 

망연자실

 | 

조문식

 | 

“분명

 | 

다른사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