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0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3 months ago

재일교포 여배우 “조재현이 16년전 성폭행”…조재현 측 “합의하에 성관계”

재일교포 여배우 A 씨(42)가 16년 전 배우 조재현에게 16년 전 방송사 화장실에서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20일 SBS funE 보도에 따르면 A 씨는 2001년 한 인기 시트콤에 출연한 이후, 같은해 다른 인기 드라마에 재일교포 역으로 캐스팅 됐다. A 씨와 조재현이 처음 만난 건 2001년 드라마 촬영 현장이었다. A 씨는 2002년 5월 오후 2시쯤 방송국 대기실에서 배우들, 스태프들과 기념촬영을 했다. 공개된 사진에서도 A 씨와 조재현이 다정하게 포즈를 취했다. A 씨는 대기실을 여러 명이 쓰고 있으니 (조재현이) 밖에서 연기를 가르쳐준다고 했다. 고마운 마음에 따라갔는데 복도를 걷고 계단도 오르락내리락 한 거 같다. 당시 공사 중이었던 남자 화장실이 있었다. 여기서 연기연습을 하자는 건가 라고 생각하던 찰나에 조재현 씨가 그 안에서 저를 성폭행 했다 라고 주장했다. A 씨는 소리를 지르며 반항했지만, 조재현이 A 씨의 입을 막았다고 전했다. A 씨는 기억나는 건 다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재일교포

 | 

여배우

 | 

“조재현이

 | 

16년전

 | 

성폭행”…조재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