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1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1 months ago

라이프 온 마스 정경호 미스터리 증폭…엔딩 속 시크릿 코드 셋

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라이프 온 마스 가 베일을 벗을수록 궁금증을 증폭시키는 쫄깃한 미스터리로 긴장감을 고조시킨다. 매회 소름 돋는 반전 엔딩이 시청자의 추리력을 풀가동 시키고 있는 것. OCN 오리지널 라이프 온 마스 (극본 이대일, 연출 이정효,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프로덕션H)가 화끈한 복고 수사와 예측 불가한 미스터리로 시청자를 매혹시키고 있다. 꿈인지, 현실인지 모를 1988년 인성시에서 눈을 뜬 한태주의 미스터리는 베일을 벗을수록 궁금증을 자아내며 추리력을 자극했다. 유쾌한 복고 수사로 사건을 해결하고 한숨 돌리려 할 때면 어김없이 충격과 반전을 선사하는 엔딩은 사소한 방심조차 불가능하게 만드는 치밀한 전개 위에 몰입감을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이에 시청자 밤잠 못 이루게 만든 미스터리 엔딩 속에 숨겨진 시크릿 코드 셋을 짚어봤다. ◆ 2018년과 1988년의 연결고리 매니큐어 살인 사건 2018년 연쇄 살인범이자 전 약혼녀 정서현(전혜빈 분)..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라이프

 | 

정경호

 | 

미스터리

 | 

증폭…엔딩

 | 

시크릿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